제주소주 ‘푸른밤’, 사랑의 열매와 ‘희망나눔’ 앞장

제주=좌승훈 기자] 제주소주 ‘푸른밤’이 지역사회 나눔문화 확산을 위해 사랑의 열매와 협약을 맺었다.

제주소주 푸른밤(대표 우창균)은 14일 제주시 조천읍 제주소주 본사에서 제주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김남식)와 지속적인 지역사회 나눔활동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문성후 제주소주 경영지원본부장은 “도내 취약계층의 복지 증진을 위한 나눔활동을 보다 적극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이번 협약을 맺게 됐다“며 ”푸른밤이 지역 대표 향토기업으로서 지역과 더불어 상생하고 미래지향적인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기 위해 더욱 체계적으로 노력히겠다“고 밝혔다.

제주소주 ‘푸른밤’은 생산공장이 있는 조천읍 지역 내 소외계층 주거환경 개선과 환경정화활동, 그리고 최근 잇단 태풍(링링·타파·미탁)으로 큰 피해를 본 주민·농가 지원에 적극 나서고 있다.]
jpen21@fnnews.com 좌승훈 기자